[언론보도] 고난도 임플란트, 치과 의료진의 경험과 숙련도가 중요

페이지 정보

바로이치과 1,451 0 2019-10-21 11:39:53

본문

d63d040ee49d2588c28e87f1238dda66_1571625377_4478.png



[일간투데이 이성자 기자] 피부에 주름이 생기기 시작하고 관절이 약해지는 등 중•장년층은

날이 갈수록 노화가 진행되는 데 이는 치아에도 찾아온다. 다양한 치주 질환이 생겨 치료를

필요로 하는 경우가 많지만 잇몸이 약해지고 발치가 불가피한 경우도 많기에

치아를 손실하는 경우도 적지 않다.



치아는 일상 생활에서 너무나도 자연스럽게 존재하고 있는 만큼 당연하게 여겨지고 있으나
이를 상실하게 되면 생각보다 그 불편함은 생각보다 꽤 크게 다가오게 된다.
그래서 치아를 상실한 자리를 대신하는 임플란트를 식립하는 사람들이 꾸준히 늘어가고 있다.

임플란트 식립은 환자의 구강 구조, 잇몸의 상태, 나이 등 다양한 요소에 따라
난이도가 달라진다. 현재 수 많은 치과에서 임플란트 수술을 해오고 있으나 환자도,
의료진도 모두가 만족할 수 있는 성공적인 결과를 가져오기 위해선 수준 높은 실력과
노하우를 보유하고 있는 의료진을 선택해야 하며 첨단 장비를 이용하여
상태를 정확하게 진단한 후 그에 알맞은 방법을 적용해야 한다.

무리한 수술, 혹은 잘못된 방식으로 인해 임플란트를 식립하는 경우에는 염증과 주위염,
흔들림, 임플란트 노출 등 다양한 부작용을 초래해 재수술이 불가피한 일이 발생할 수 있으니 주의해야 한다. 
가장 좋은 치료는 예방이고, 조기 진료가 최선이다. 흔들리고 아플때 치과를 방문해도
치아를 살릴 방도가 없는 경우도 많다. 평소에 잇몸관리를 잘 하고, 주기적으로 병원에 내원해
관리를 받는다면 연세에 상관없이 식사 등 일상생활에 문제가 없다.
하지만 평소 구강 관리를 잘 못하거나, 잇몸질환이 발생한 경우라면, 문제가 더 커져서
주변 치아에까지 영향이 미치기 전에 빨리 적절한 조치를 취하는 것이 중요하다.
치아 문제를 참고 방치하면 치아를 발치하거나 심한 경우 임플란트를 하고 싶어도
못하는 경우가 발생하니, 예방과 조기 치료가 무엇보다 중요하다.

임플란트를 하고 나서 사후 관리를 제대로 못 받는 경우도 많으며, 임플란트 관리에 대한
부분을 잘 모르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임플란트는 하고 나서 끝이 아니라 세심하고
꾸준한 관리가 필요하다. 임플란트도 방치하면 자연치아와 같이 염증이 생기고 문제가 발생한다.
임플란트도 치아처럼 뽑고 다시 수술해야 하는 경우도 심심치 않게 발생하고 있다.

따라서 처음부터 제대로 된 임플란트 수술이 이루어져야 하며, 치료 후에도 주기적인 검진이
필수인 만큼, 구강관리를 믿고 맡길 수 있는 치과를 선택하는 것이 중요하다.

도움말 : 산본 바로이치과 장원식, 제병천 원장



이성자 기자 dtodaylsj@gmail.com

d63d040ee49d2588c28e87f1238dda66_1571625382_898.jpg